티스토리 뷰

반응형

 

맛있는 레스토랑을 찾아 다니는 것이 하나의 취미가 되어가고 있다.

좋은 현상이다.

붓처스컷 이태원, 청담, 광화문, 강남, 삼성에 체인점이 있다.

 

 

메뉴 주문 후 버터와 빵이 나오고

 

 

 

어두워서 잘 보이지는 않지만

주문한 요리가 나온다.

메뉴 이름은 Seafood Platter 이다.

 

여기서 메뉴판을 미리 보고 가는게 좋을 듯 ^^

 

메뉴판이 있는 주소는 http://www.dinehill.co.kr/new/src/butcherscut_menu.asp

이다.

 

 

이것은 조명을 켜고 어렵게 찍은 Seafood Platter 사진이다.

늘 먹던 같은 재료의 해산물을 색다른 그릇과 소스가 고급 해산물 요리를

 만들어 준다.

 

 

 

차마 후레시를 이용하지 못한 이 음식은 Filet Mignon 으로 안심 스테이크

이다.

 

 

이 소모양의 장식품 뒤에는 MIDUM 이라고 적혀 있다.

고기의 익힘정도를 이렇게 표시하는 것이다.

 

부처스컷에 간 쥔장의 웃는 모습 ^^

 

 

더 밝게 찍지 못 한 것이 죄스럽기 까지 하다.

Mashed Sweet Potato 고구마 매쉬 이다.

늘 먹던 고구마 인데 달콤하기도 하고 고소하기도 하고 지금도 생각날 만큼

맛있었다.

 

 

반응형
댓글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