티스토리 뷰

반응형

마트를 지나다니며 눈도장만 찍던 물고기를 키우게 되었어요~^^

빈이들이 원해 물 갈아주느라 아빠 그리고 매일 밥 챙겨주는 엄마만 고생하고 있습니다.

그래도 엄빠는 "너희만 좋다면"

ㅋㅋㅋ

어종은 누구나 쉽게 키운다는 구피입니다.

마트 물고기 코너에서 세트로 구입했어요.

키우기 시작한 지 1년 정도 되었나??

근데 이제 강아지를 키우자고 하네요~

반려동물은 물고기까지만 어때~~~????

PLEASE~~ 

 

 

 

반응형

'Life > Everyday lif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사랑이 넘치는 정빈 은빈양  (0) 2022.05.13
뜀뛰기 놀이  (0) 2022.04.30
정빈 은빈양의 첫 반려동물  (0) 2022.04.30
상암월드컵 경기장에서 자전거 타기  (0) 2022.04.30
오르시떼 잠옷  (0) 2022.04.29
게임중인 정빈양  (0) 2022.04.27
댓글
댓글쓰기 폼